본문 바로가기

[동원 챌린지 히스토리 5]
제조업으로의 진출,
오리온광학 설립

카메라용 교환렌즈를 생산하던 오리온광학의 초창기





1977. 10. 15

기술집약적 2차 산업에 진출하기 위한 동원의 모색과 도전은
오리온광학의 설립으로 결실을 맺었다.
이 같은 사업 다각화는 안정성이 취약했던 원양어업의
약점을 보완하는 데도 효과적이었다.
당시 일본 제품에 거의 의존하던 정밀산업 분야에서,
오리온광학은 지속적 투자와 기술 개발로
1982년 하반기 첫 현미경 생산에 성공했고,
이는 국내 시장 30% 이상의 점유율을 기록하는
괄목할만한 성과로 이어졌다.
오리온광학은 이후 포장재사업에 진출하며,
현재 국내 최대 종합패키징 기업인 ‘동원시스템즈’로 성장했다.




동원그룹과 우리 주변의 도전 이야기를 만나보세요.

구독신청
·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 동의 후 이메일 주소를 입력하시면 뉴스레터 신청이 완료됩니다.

뉴스레터 구독신청을 위한 최소한의 개인 정보이므로 동의를 하셔야 구독하실 수 있습니다.
귀하는 개인정보의 수집 및 이용에 대한 동의를 거부할 수 있으며, 이 경우 뉴스레터 발송이 어려울 수 있습니다.

  • - 수집 목적 :
    동원그룹 소식 이메일 발송
  • - 수집 항목 :
    이메일 주소
  • - 수집 방법 :
    홈페이지의 ‘뉴스레터 구독신청’ 을 통한 직접 입력방식
  • - 보유 기간 :
    뉴스레터 수신을 거부하거나 철회의사를 밝힌 경우 해당 개인정보는 즉시 파기됩니다.

 

구독해지
· 이메일 주소를 입력하시면 뉴스레터 구독이 해지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