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동원F&B, B2C 축산물 가공 전문기업 ‘세중’ 인수

- 주식과 전환사채를 포함해 약 411억 원의 인수계약 체결

- 세중, 지난해 연결기준 매출액 1,335억 원, 영업이익 45억 원 기록

- B2B 금천미트와 시너지를 통해 축산물 시장 경쟁력 강화 계획

 

동원F&B(대표 김재옥)가 2일 B2C 축산물 가공 전문기업 ‘세중’을 인수하고 축산물 부문 경쟁력 강화에 나섰다. 세중의 총 인수금액은 주식과 전환사채를 포함해 약 411억 원이다.

 

세중은 지난해 연결기준 매출 1,335억 원, 영업이익 45억 원을 기록한 수입 원료육 유통 전문기업이다. 원료육을 수입해 가공한 뒤 유통하는 사업을 전문으로 하고 있으며, 급식업체를 비롯해 할인점, 대형마트, 온라인몰 등 다양한 B2C 판매경로를 확보하고 있다. 지난해에는 신규 육가공장도 건립해 생산력을 강화했다.

 

동원F&B는 이번 인수로 기존 금천미트를 통해 B2B 시장을 중심으로 영위하던 축산물 사업 영역을 B2C 영역까지 확장하며 시장 전반을 아우르는 역량을 갖추게 됐다. 금천미트는 동원F&B의 계열사인 동원홈푸드에서 운영하고 있는 국내 최대 축산 도매 온라인몰로 정육점, 식당, 도매업체 등에 한우, 한돈, 수입육 등 100여개 브랜드를 판매하고 있으며, 올해 5,000억 원 이상의 매출액을 기록할 것으로 전망된다.

 

동원F&B는 세중의 수입육 가공 유통에 대한 노하우와 B2C 시장 영업력과 기존 금천미트가 가진 유통망과 물류시스템의 시너지를 통해 축산물 시장 경쟁력을 강화해나간다는 계획이다.

 

동원F&B 관계자는 “구매부터 가공까지 직접 관리해 더욱 신선하고 안전한 품질의 축산물을 B2B와 B2C 시장에 합리적인 가격으로 공급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건강한 식품 단백질원 공급사업을 통해 국민 식문화에 기여하는 종합식품 기업으로서 건강한 가치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끝>


동원그룹과 우리 주변의 도전 이야기를 만나보세요.

구독신청
·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 동의 후 이메일 주소를 입력하시면 뉴스레터 신청이 완료됩니다.

뉴스레터 구독신청을 위한 최소한의 개인 정보이므로 동의를 하셔야 구독하실 수 있습니다.
귀하는 개인정보의 수집 및 이용에 대한 동의를 거부할 수 있으며, 이 경우 뉴스레터 발송이 어려울 수 있습니다.

  • - 수집 목적 :
    동원그룹 소식 이메일 발송
  • - 수집 항목 :
    이메일 주소
  • - 수집 방법 :
    홈페이지의 ‘뉴스레터 구독신청’ 을 통한 직접 입력방식
  • - 보유 기간 :
    뉴스레터 수신을 거부하거나 철회의사를 밝힌 경우 해당 개인정보는 즉시 파기됩니다.

 

구독해지
· 이메일 주소를 입력하시면 뉴스레터 구독이 해지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