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동원시스템즈, 무균충전음료 사업 확대 위한 제2공장 신설

- 약 800억원을 투자해 무균충전음료 제2공장 건설… 2024년 생산 라인 가동 목표

- 연간 약 4억6,000만병 규모의 생산 체제 구축하고 지역 인재 고용 창출

 

<(왼쪽부터) 최문순 강원도지사, 박인구 동원그룹 부회장, 서범원 동원시스템즈 대표, 안중기 횡성군수 권한대행이 18일 오후 강원도청에서 진행된 횡성 제2공장 신설 투자협약식에서 기념 사진 촬영을 하고 있다>

 

동원시스템즈(패키징사업부문 대표 서범원)가 미래 신성장동력으로 선정한 무균충전음료(Aseptic) 사업을 확대하기 위해 강원도 횡성 우천산업단지 내에 무균충전음료 제2공장을 신설한다.

 

동원시스템즈는 18일 오후 강원도청에서 강원도, 횡성군과 무균충전음료 제2공장 신설에 대한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이 자리에는 최문순 강원도지사, 안중기 횡성군수권한대행, 박인구 동원그룹 부회장, 서범원 동원시스템즈 패키징사업부문 대표 등이 참석했다.

 

동원시스템즈는 이번 협약을 통해 자사 5,300평 부지에 약 800억원을 투자해 2024년부터 생산 라인을 가동하는 것을 목표로 무균충전음료 제2공장 신설한다. 이를 통해 지역 인재 고용을 창출하고 지역 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계획이며, 강원도와 횡성군은 관련 행정적 지원을 제공할 예정이다.

 

무균충전 공법은 초고온으로 살균한 음료를 외부 균의 침입이 불가능한 무균설비를 통해 페트에 담는 공법으로, 음료가 위생적이며 장시간의 열처리 공정이 없어 원료 고유의 맛과 영양소를 살릴 수 있다. 곡물 음료, 유가공 음료 등 유통 중 균이 발생할 수 있는 음료를 더 안전하고 위생적으로 생산할 수 있고 일반 페트 음료에 비해 플라스틱 사용량이 20% 가량 적어 친환경적이다.

 

동원시스템즈는 2018년 2월부터 미래형 고부가가치 산업으로 주목 받는 무균충전음료 사업을 신성장동력으로 정하고 약 1,400억원을 투자해 연간 약 2억9,000만병의 제품 생산이 가능한 제1공장을 준공했다. 제1공장은 독일, 일본 등 선진국으로부터 검증된 차별화 설비와 기술을 들여와 업계 최고의 품질력을 확보했다.

 

이를 통해 동원시스템즈의 무균충전음료 사업은 2021년 기준으로 매출액이 전년 대비 약 150% 상승한 536억원을 기록하는 등 꾸준히 성장하며 전체 실적을 견인해왔다. 동원시스템즈는 이번 제2공장 신설을 통해 2026년까지 연간 약 4억6,000만병 생산이 가능한 무균충전음료 생산기지로 발전시켜 연간 1,300억원의 매출을 목표하고 있다.

 

서범원 동원시스템즈 패키징사업부문 대표는 “차별화된 제품과 서비스를 통해 국내외 고객사를 적극적으로 확보하는 동시에 지속적인 투자를 통해 무균충전음료 사업을 그룹의 신성장동력으로 육성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동원그룹과 우리 주변의 도전 이야기를 만나보세요.

구독신청
·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 동의 후 이메일 주소를 입력하시면 뉴스레터 신청이 완료됩니다.

뉴스레터 구독신청을 위한 최소한의 개인 정보이므로 동의를 하셔야 구독하실 수 있습니다.
귀하는 개인정보의 수집 및 이용에 대한 동의를 거부할 수 있으며, 이 경우 뉴스레터 발송이 어려울 수 있습니다.

  • - 수집 목적 :
    동원그룹 소식 이메일 발송
  • - 수집 항목 :
    이메일 주소
  • - 수집 방법 :
    홈페이지의 ‘뉴스레터 구독신청’ 을 통한 직접 입력방식
  • - 보유 기간 :
    뉴스레터 수신을 거부하거나 철회의사를 밝힌 경우 해당 개인정보는 즉시 파기됩니다.

 

구독해지
· 이메일 주소를 입력하시면 뉴스레터 구독이 해지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