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50th 인터뷰 #5] 우리네 연결고리, 추억이 담긴 참치통조림

<오무라이스잼잼> 조경규 작가

지난 50년 동안 친숙한 기업으로 전국민의 사랑을 받아온 동원그룹. 특히 동원그룹의 아이덴티티라고 할 수 있는 참치통조림은 세대를 초월한 스테디셀러로 무궁무진한 추억을 공유한다. 음식을 소재로 한 대표 웹툰 <오무라이스잼잼>의 조경규 작가도 그 맛있는 추억을 독자들과 함께 공유했다. <오무라이스잼잼>시즌2 101화 ‘참치통조림은 우리들 맘대로’편에서 통조림 참치에 대한 소소한 일화와 비하인드 스토리를 전했다. 특히 군침도는 참치김치찌개 그림은 독자들 사이에서 화제가 되며, 2013년 게재 당시 Daum웹툰 메인에 노출되기도 했다.


웹툰 <오무라이스잼잼>
<차이니즈봉봉클럽> 조경규 작가

많은 독자들의 사랑을 한몸에 받고 있는 조경규 작가의 작품은 군침이 돌 정도로 음식에 대한 생생한 묘사뿐 아니라, 음식의 역사와 요리법, 영양 성분까지 꼼꼼하게 담아 재미와 지식 두 마리 토끼를 잡았다. 친숙한 음식에 소소한 일상을 버무려 맛깔나게 웹툰을 주조하는 ‘군침 유발자’ 조경규 작가를 만나 진솔한 이야기를 나눴다.

Q 요즘은 어떻게 지내시나요?

A 지난 7월 <오무라이스잼잼>시즌10까지 완결하고, 지금은 Daum웹툰에서 <차이니즈봉봉클럽>광저우편을 연재하고 있습니다. <차이니즈봉봉클럽>은 도시를 정해 그곳의 식당을 소개하는 만화인데요. 중국 광저우의 식당을 배경으로, 실제 식당들의 정보와 사진이 어우러져 여행 가이드 역할도 가능합니다.

Q 2013년 <오무라이스잼잼>에 ‘참치통조림은 우리들 맘대로’라는 웹툰을 그리신 계기가 궁금합니다.

A 참치통조림은 저에게 특별한 의미가 있습니다. 초등학교 2학년이었던 1982년에 참치통조림이 처음 등장했는데요. 정말 굉장했습니다. 그냥 반찬으로 먹어도 맛있고, 찌개에 넣어 먹어도 맛있고, 김밥이나 주먹밥에 넣어 먹어도 맛있죠. 그 당시 엄마에게 참치통조림을 사달라고 졸랐던 기억이 나네요. 지금도 여러모로 즐겨먹기에 웹툰으로 그리지 않을 수가 없었습니다.



Q 참치 통조림에 대한 추억뿐만 아니라 다양한 사실을 바탕으로 하셨던 데요?

A 예전에 우리나라와 외국의 참치 활용에 대한 차이를 보여준 기사를 재미있게 읽었던 적이 있었는데, 그때 스크랩해놓은 내용이 에피소드에 좋은 골격이 됐지요. 영화 <고질라> 속 동원 참치통조림 이야기도 꼭 다루고 싶었어요. 영화 초반에 일본 원양어선이 고질라에 의해 무참히 망가진 장면에서 주인공 매튜 브로더릭의 손에 동원 아이큐참치가 들려져 있어 당시 잔잔한 화제를 일으킨 적이 있었거든요. 이외에도 책과 인터넷을 통해 참치통조림에 대한 수많은 자료를 모았습니다. 참치통조림 탄생 이야기는 저도 에피소드를 그리면서 처음 알게된 사실이에요.

영화 <고질라> 속 동원 참치통조림


Q 만화 속, 참치통조림 에피소드에 대한독자들의 반응은 어땠나요?

A <오무라이스잼잼>은 어디서든 먹을 수 있는 일상 음식들을 담은 이야기인데요. 참치통조림이라는 흔한 음식에 각별한 의미를 부여해서인지 많은 독자들이 공감해 주셨어요. 댓글에 참치만두, 참치 동그랑땡, 참치크림스파게티, 참치고추장 등 참치통조림을 활용한 자신만의 다양한 요리법에 대한 이야기들도참 많았어요. 저도 거기서 아이디어를 얻었던 기억이 납니다.

<오무라이스잼잼> 7권 표지 스케치 과정 step1
<오무라이스잼잼> 7권 표지 스케치 과정 step2
<오무라이스잼잼> 7권 표지 스케치 과정 step3


Q 앞으로의 활동 계획이 궁금합니다.

A 2010년부터 1년에 1시즌씩 연재해 온 <오무라이스잼잼>이 얼마 전 시즌10까지 마무리됐습니다. 서두르지 않고 앞으로도 맛있는 음식들을 많이 먹으면서 음식 만화를 열심히 그릴 예정입니다. 우리 가족이 평소에 좋아하는 음식을 버무린 만화를 주로 그리는데, 제 웹툰을 통해 많은 분이 행복한 기분을 느꼈으면 좋겠습니다.

제가 정말 좋아하는 제품과 식당을
저만의 기준으로 고르는 것이 제 음식 만화의 원칙입니다.
어린시절 향수가 가득한 동원 제품, 앞으로도 맛있게 부탁드립니다.


동원그룹 창립 50주년 축하 메시지

동원그룹은 제게 엄마 같은 존재입니다. 동원의 참치통조림 외에도 깐포도와 양반김, 치즈가 들어간 매운 리챔을 사랑합니다. 제가 정말 좋아하는 제품과 식당을 저만의 기준으로 고르는 것이 제 음식 만화의 원칙인데요. 저의 어린 시절부터 곁에 있었던 동원그룹과 오래오래 함께하고 싶습니다. 동원그룹의 50주년을 축하드립니다. 앞으로도 맛있는 제품을 많이 만들어주세요!


조경규 작가의 작품이 독자들과 추억을 공유하듯, 동원의 참치통조림도 대한민국 식탁을 지키며 셀 수없이 많은 추억을 쌓아왔다. 앞으로도 계속 이어질 동원그룹과 우리의 추억이 어떤 즐거움으로 동행하게 될지 기대가 더해진다.

뉴스레터 구독신청

닫기

동원그룹과 우리 주변의 도전 이야기를 만나보세요.

구독신청
·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 동의 후 이메일 주소를 입력하시면 뉴스레터 신청이 완료됩니다.

뉴스레터 구독신청을 위한 최소한의 개인 정보이므로 동의를 하셔야 구독하실 수 있습니다.
귀하는 개인정보의 수집 및 이용에 대한 동의를 거부할 수 있으며, 이 경우 뉴스레터 발송이 어려울 수 있습니다.

  • - 수집 목적 :
    동원그룹 소식 이메일 발송
  • - 수집 항목 :
    이메일 주소
  • - 수집 방법 :
    홈페이지의 ‘뉴스레터 구독신청’ 을 통한 직접 입력방식
  • - 보유 기간 :
    뉴스레터 수신을 거부하거나 철회의사를 밝힌 경우 해당 개인정보는 즉시 파기됩니다.